특수법인한국방재협회
방재정보 HOME > 방재정보 > 방재정보
설 명절 교통사고 화재 등 안전사고 조심하세요!
등록일 2018-02-09 글쓴이 한국방재협회 조회 23

정부는 설 명절을 맞아 귀성·귀경으로 인한 차량 이용과 차례 준비로 인한 화기 취급이 늘 것으로 예상되어 교통사고·화재 등 안전사고에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하였다.

도로교통공단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12~’16년) 설 명절* 전후로 총 11,544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하였고, 20,284명의 사상자가 발생하였다. 설 연휴 교통사고 발생 추이를 살펴보면, 특히 연휴 전날 발생한 교통사고는 644건(일평균)으로 연휴 기간(396건/일) 보다 1.6배 많이 발생하였다. 교통사고를 시간대별로 자세히 분석해 보면 연휴 전날 18시 전후로 사고가 집중되었다. 또한, 연휴에는 가족 단위의 차량 이동이 많고 특히 뒷좌석 안전띠 착용률이 절반(52%) 정도로 낮아 교통사고 100건당 사상자 발생이 평소(154/일)보다 14%(176/일) 많이 발생하였다.

한편, 설 명절에는 차례음식 준비 등으로 화기 사용이 늘면서 화재 발생에도 주의해야 한다.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12~’16년) 설 연휴에* 발생한 화재는 일평균 140건으로 평소(117건) 보다 20%(23건) 더 많이 발생하였다. 이 중 주택에서 발생한 화재는 일평균 44건으로, 평소 30건 보다 47%(14건) 더 많이 발생하였다. 화재 발생 원인을 살펴보면 음식물조리나 담배꽁초 등으로 인한 부주의가 59%(390건)로 가장 많았고, 전기적 원인이 20%(129건) 순으로 발생하였다.

정부는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내기 위해 다음과 같은 사항을 당부하였다.

<교통사고>

○ 고향으로 출발하기 전에는 엔진, 제동장치 등 차량점검을 실시하고 타이어의 마모상태와 공기압을 확인한다.

○ 운전 중에는 안전거리를 확보하고, 졸리거나 피곤할 때는 휴게소나 졸음쉼터에서 충분히 휴식 후에 운전한다.

○ 차량 운행 중에는 전 좌석 안전띠 착용을 철저히 하고, 특히 어린 자녀와 동승하는 경우에는 반드시 체형에 맞는 자동차 안전의자(카시트)를 사용한다.

○ 음복 등으로 가볍게 음주를 했더라도 반드시 술을 깬 후에 운전하도록 한다.

< 화 재 >

○ 음식물을 조리할 때는 주변에 불이 붙기 쉬운 물건을 가까이 두지 않도록 주변 정리정돈에 유의하고 절대 자리를 비우지 않는다.

○ 담배꽁초 등을 버릴 때는 불씨 확인을 철저히 하여 화재를 예방한다.

○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고 있어 성묘 등으로 산에 갈 때는 산불 발생에 주의한다.

* 기타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담당 : 안전기획과 등 최희훈(044-205-4126)
김부겸 행안부 장관, 국가안전대진단 건설현장 점검 2018-02-09
포항지진, 정부 대응 과정을 돌아본다 2018-0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