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수법인한국방재협회
방재정보 HOME > 방재정보 > 방재정보
2018년 국가안전대진단 기본계획 발표
등록일 2017-11-30 글쓴이 한국방재협회 조회 64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제26차 안전정책조정회의에서 「2018년 국가안전대진단 기본계획」을 확정하고 내년 2월 5일부터 3월 30일까지 54일간 약 29만개소의 시설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국가안전대진단은 정부, 지자체, 민간전문가뿐 아니라 국민들도 참여해 우리사회 전반의 안전실태를 집중 점검하는 예방활동으로, 국민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해 안전교육·홍보, 계몽 홍보(캠페인) 등 다양한 정책도 추진된다.

우선 각 기관에서 안전사고 빈발분야, 국민 불안이 큰 분야 등을 선정해 안전관리 취약시설을 집중 점검한다.

화재취약시설, 급경사지 등 위험시설 뿐만 아니라 포항 지진으로 사회적 이슈가 되었던 학교시설, 지진실내 구호소 등의 내진설계 부분도 전수 점검한다.

또한, 다중이용시설, 운송수단 등 사고 확률이 높은 분야의 안전관리체계에 대해 심층진단을 실시하고, 주요 안전대책 이행실태를 중점적으로 점검한다.

한편 백화점·영화관·여객선 등 민간시설은 관리주체가 자율적으로 점검할 수 있도록 교육·홍보·자문상담(컨설팅) 등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국민들이 직접 안전점검 현장에 참여할 수 있도록 안전점검단을 구성·운영하고, 집중 안전신고 기간 행사(이벤트)를 통해 국민들의 참여를 활성화한다.

민관합동점검단을 구성해 시설물뿐만 아니라 안전규정 준수여부, 안전관리체계 등을 점검하고, 현실에 맞지 않는 불합리한 제도를 찾아 개선할 예정이다.

안전전문가, 자원봉사자 등으로 구성된 ‘국민안전 현장관찰단(464명)’은 학교, 전통시장 등 생활밀접분야에 대해 안전점검 및 개선과제 발굴 등에 참여한다.

내년부터 초등학교 5~6학년을 대상으로 ‘어린이 안전점검단’을 시범 운영할 예정이다. 전문가와 함께 학교시설을 점검하고 안전체험관을 견학해 어릴 때부터 안전의식을 함양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성공적인 국가안전대진단을 위해서는 정부뿐만 아니라 기업·시민단체 등 다양한 국민들이 협력하고 참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라고 강조하며, “국가안전대진단이 사회전반의 안전수준과 국민의 안전의식을 높일 수 있는 촉매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 기타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담당 : 안전점검과 허인수(044-205-4242) 
어린이보호구역 안전관리 강화한다 2017-12-06
행정안전부, 포항서 자연재난대응 워크숍 열어 2017-1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