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수법인한국방재협회
방재정보 HOME > 방재정보 > 방재정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비 폭설 대응 훈련 실시
등록일 2017-11-02 글쓴이 한국방재협회 조회 23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11월 1일 영동고속도로 강릉대관령 휴게소 부근에서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중 폭설로 인한 교통사고로 대규모 고립사고가 발생한 상황을 가상한 현장 훈련을 실시한다.

이날 훈련은 영동 산간지역에 대설경보가 발효된 가운데 승용차와 버스의 연쇄 추돌로 영동고속도로 약 2㎞ 구간이 차량으로 고립된 상황에서 △교통통제 △제설장비 및 인력 동원 △우회도로를 통한 올림픽 선수와 관계자들의 차량 안내 등을 중점적으로 실시한다.

훈련에는 행정안전부, 강원도, 원주지방국토관리청, 육군 제36사단, 강원지방경찰청, 강릉소방서, 한국도로공사와 평창군 지역자율방재단, 의용소방대, BGF리테일 등 민·관·군 12개 기관이 참여해 기관 간 협력체계와 현장 대응 역량을 점검한다.

류희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실전과 같은 대응훈련을 통해 미흡한 부분은 신속히 보완하여 온 국민의 염원이었던 평창 동계올림픽이 성공리에 마칠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하겠다."라고 밝혔다.

* 기타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담당 : 자연재난대응과 김윤진(044-205-5231)
올 겨울에는 어떤 재난안전사고를 주의해야 할까요? 2017-11-02
지진 대피훈련, 이제는 실제처럼! 2017-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