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수법인한국방재협회
방재정보 HOME > 방재정보 > 방재정보
한 중 일 3국이 함께 동북아 재난 대응에 나선다
등록일 2017-09-08 글쓴이 한국방재협회 조회 72

한국과 중국, 일본이 재난 대응을 위한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한다.

행정안전부는 7일 중국 허베이성에서 열린 ‘제5차 한·중·일 재난 관리 기관장 회의’에 참석해 「재난 관리 협력에 관한 공동성명」을 채택하고, 3국간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로 하였다.

격년으로 열리는 한·중·일 재난 관리 기관장회의는 2008년 12월 3국 정상회담을 계기로 시작되어, 2009년 10월 일본에서 제1차 회의를 개최한 이후 지금까지 총 5차례 열렸다. 이번 회의에는 류희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중국 민정부 부부장, 일본 내각부 방재담당 부대신이 참석하였다.

회의에 참석한 3국 정부 대표는 「재난관리 협력에 관한 공동성명」을 통해 재난위험 경감 및 구호 등을 위하여 노력하기로 하였다. 먼저, 태풍, 지진, 홍수 등 자연재난의 위험을 경감하기 위한 3국 공동 행동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세계 재난경감 기본전략인 ‘센다이프레임워크(Sendai Framework)’*의 지속적인 이행을 약속하였다.

* 제3회 세계재난위험경감회의(‘15.3.)에서 채택한 세계 재난위험경감 기본전략으로, 2030년까지 재난으로 인한 실질적인 사망자 수 감축을 목표로 함.

또한, 재난관리정책·기술의 공유 강화, 재난분야 국제교육기관 지원, 재난구호 시민단체 간의 협력 촉진 등에 힘쓰기로 하였다. 우리나라는 많은 인명·재산 피해를 야기할 수 있는 지진에 효과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3국 정부의 다양한 정책과 기술, 경험을 적극적으로 공유하자고 제안하였다.

류희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이번 회의는 재난 위험을 경감하기 위한 한·중·일 3국의 실질적인 협력을 강화시키는 계기가 되었다.”라며, “우리나라의 재난 관리 정책과 기술의 발전을 위해 중국·일본 정부와 교류·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담당 : 재난관리정책과 손지민(044-205-5121)
지진 행동요령, 미리 확인하세요 2017-09-11
9.12 지진 1년, 지진 방재 대책 발전을 위한 국제 세미나 개최 2017-09-06